달걀껍데기 수세미 활용법 이런 곳 청소할 때 편리해요

달걀껍데기 수세미 활용법 이런 곳 청소할 때 편리해요

달걀껍데기 수세미 활용법 이런곳 청소할 때 편리해요

 어린 세 아이를 키우다 보니 요리하기 쉽고 간식으로도 좋은 계란을 많이 먹게 되는데요.

배출되는 달걀 껍질의 양도 다른 집보다 많은 편이에요~

예전에는 달걀껍질을 그냥 버렸는데요.

 지금은 하나도 버리지 않고 세척과 청소하는데 유용하게 사용합니다.

 

[양파망에 달걀껍질을 담아 수세미를 만든 모습].

수세미 만들기 전에 입구가 좁고 길이가 길어 

솔로 청소하기 힘든 물병을 세척 하는데 달걀껍질을 한번 사용한 후 양파망에 넣어 수세미로 재사용하고 있어요.

 

 

처음 씻은 물병에 사용한 달걀껍질과 세제, 물을 다음 씻을 물병에 담아 재사용해 씻어 주세요.

물병세척 방법은 달걀과 반컵양, 세제를 넣은 후 위아래, 동그라미를 그리며 흔들어 주시면 됩니다.

 솔을 넣어 물병 청소하는게 은근 귀찮은데요

저같은 분들 달걀껍질로 청소해 보세요.

매우 편리합니다.

물병을 씻은 달걀껍질을 양파망에 담고 묶어주면 달걀껍질 수세미가 완성됩니다.

 

 

[바닥까지 깨끗하게 세척된 물병의 모습]

 

 

[싱크대를 구석구석 청소하는 모습]

 

 

[한번 청소하고 버리면 되는 달걀껍질 일회용 수세미]

이런 곳을 청소하는 데 사용해 보세요.

→ 싱크대 음식물 거름망과 물 내려가는 곳의 찌든 때 청소

 

 

서울이나 경기도에 살 때는 음식물 쓰레기봉투를 사용했고요.

대전에 살 때는 지역마다 음식물 쓰레기통이 설치되어 있었는데요.

 울산은 아파트가 아닌 빌라나 주택에 살면 개인 음식물 쓰레기통에 음식물을 버려요.

그래서 매번 음식물 쓰레기를 거둬가면 가져와 음식물 쓰레기통을 씻어야 하는데요.

→이때도 달걀껍질 수세미를 사용하고 있어요.

 

 

청소한 달걀껍질은 버리고 양파망에 새로운 달걀껍질을 담아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 햇빛에 말려두시면 다음 청소할 때 재사용할 수 있어요.

 

싱크대 청소하는 데 사용하다가 양파망 수명이 다해 찢어지기 전에는

→ 화장실 변기를 청소하는데 한 번 더 사용하고 쓰레기통에 버리면 위생상으로도 깔끔해요.

이 외 주기마다 화분 분갈이할 흙에 달걀껍질을 으깨어 넣어 주고 거름으로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오염물, 찌든 때 청소할 때 한번 사용하고 버리기 좋은 달걀껍질 양파망 수세미 여러분도 사용해 보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