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들께 칭찬받은 도라지 무침 만드는 비법 맛있게 만드는 방법

어른들께 칭찬받은 도라지 무침 만드는 비법 맛있게 만드는 방법

엊그제 비가 내리고 날씨가 더욱 추워졌습니다.

갑자기 추워진 날씨 탓인지 목이 간질간질하니 잔기침이 나오더라고요.

그래서 시장에 다녀오면서 기관지에 좋은 흙도라지를 사 와서 새콤달콤하게 무쳤는데요.

이웃분들과도 나누어 먹고 싶어 많은 양을 사 와서 조금씩 나누어 드렸어요.

그랬더니 도라지무침 너무 맛있게 잘 만들었다며 어르신들이 칭찬을 많이 해 주시네요.

그래서 이웃님들도 만들어 드셨으면 하는 마음으로 포스팅을 준비했습니다.^^

 

 

많이 한다고 했는데도 여러 이웃분 나누어주고 나니 한 접시 정도 남더라고요.

그런데 남편이 맛있다는 소리를 잘 하는 편은 아닌데요.

도라지무침 맛보더니 맛있게 잘 만들었다고 하네요^^

 

 

그럼 함께 도라지 무침 맛있게 만들어볼게요.

 

 

1) 도라지는 굵은 몸통을 제외한 잔뿌리를 잘라냅니다.

※ 저는 잔뿌리도 버리지 않고 차로 마시려고 꿀에 재워놓았어요.

 

 

잔뿌리를 제거한 상태입니다.

 

 

2) 칼 끝부분으로 도라지 옆면을 일자로 칼집을 넣어줍니다.

 

 

3) 칼집 난 부분에 칼을 넣어 껍질을 돌려서 벗겨냅니다.

 

 

껍질을 다 깠다면 이제 도라지 쓴 물을 제거해 보겠습니다.

 

 

4) 어슷하게 썬 도라지는 맹물에 4시간 담가놓았다가 건져내고 또 소금을 탄 물에 1시간을 담가둡니다.

※ 소금물에 넣는 소금의 양은 도라지 양이 많은 경우 2숟가락, 양이 적다면 1숟가락 넣어줍니다.

 

 

5) 소금물에서 건져 낸 도라지는 물에 헹군 후 소금 2숟가락을 넣어줍니다.

 

 

6) 그리고 조물조물 주물러 쓴 물을 빼 준 후 물에 헹구어 채반에 받쳐놓습니다.

※ 주무르는 시간은 도라지 양에 따라 다르겠지만 저는 3분가량 주물러주었습니다.

 

 

7) 어슷하게 썬 오이는 소금 1숟가락을 넣고 버무린 후 물이 흥건히 빠져 나올때까지 절여놓습니다.

절인 오이는 물에 헹구지 않고 바로 물기만 짜낸 후 무칠 때 넣어줍니다.

 

 

8) 고추장 3, 고춧가루 2, 매실액 3, 식초 1, 마늘 1, 양파액기스 2 (설탕으로 대체가능) 참깨를 넣어 양념을 만듭니다.

※ 무칠 도라지 양에 따라 양념장을 가감합니다.

양파액기스는 설탕과 양파를 1:1로 담아 양파액을 내린 것으로 김치 담글 때 설탕 대신 넣으면 좋습니다.

 

 

8) 물기를 짜낸 도라지와 오이를 넣어줍니다.

 

 

9) 양념장에 골고루 버무린 후 맛을 보고 싱거우면 소금으로 간합니다.

 

 

그럼 이렇게 도라지 무침이 완성되었는데요.

다 무친 후 간을 보는데 새콤 달콤하니 삶은 오징어도 함께 무치면 더욱 맛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럼 도라지무침 만드실 때 참고하셔서 맛있게 만들어 드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